[이에스볼_KBL] 12월 23일 안양KGC 모비스 국내농구 Esball 스포츠 분석














안양KGC가 울산모비스를 홈으로 초대한다. KGC는 주말 2연전을 모조리 내줬다. 서울삼성, 서울SK를 상대로 도합 24점 차로 완패했다. 교체가 확정된 얼 클락이 2경기 모두 별다른 존재감을 내보이지 못한 가운데 선두권으로 치고 올라갈 수 있는 기회를 놓쳤다. 다행히 이 경기부터 크리스 맥컬러가 뛸 수 있다는 소식. 이미 KGC 동료들과 뛴 경험이 있는 만큼 적응에는 문제가 없다. 실제, 김승기 감독 역시 맥컬러의 팀 적응이 만족스럽다고 밝혔다. 올 시즌 내내 홈에서 약점(5승 5패)을 드러내고 있지만 변준형, 이재도, 전성현이 지키는 백코트의 힘은 모비스보다 더 낫다. 문성곤의 빈자리는 양희종이 메울 수 있다.



모비스는 11승 11패를 기록하고 있다. 좀처럼 흐름을 타지 못하고 있다. 인천전자랜드, 서울SK를 꺾으면서 2연승을 내달렸지만 부산KT를 상대로는 패배를 떠안았다. 각종 심판콜이 모비스에게 유리하게 작용했음에도 불구하고 경기를 잡아내지 못했다. 홈과 원정 성적 모두 5할 승률을 기록하고 있는 가운데 서명진이 시즌 내내 부상과 싸우고 있는 데다 김국찬, 전준범도 결장하고 있다. 외곽에서 스페이싱을 극대화할 수 있는 선수들이 없다 보니 한계가 명확한 상황. 숀 롱, 장재석, 최진수가 지키는 인사이드에 비해 외곽 생산력이 아쉽다. 이는 KGC가 갖고 있는 장점과 완벽히 대치되는 아킬레스 건이 아닐 수 없다.













KGC는 주말 2연패 이후 특훈을 실시할 정도로 선수단이 위기의식을 느끼고 있다. 그리고 KGC는 모비스를 상대로 KBL 컵대회 포함, 7연승을 달리고 있다. 이번에도 결과는 마찬가지일 터. KGC의 완승을 예상한다.

KGC 승

핸디 승 (-3.5)

언더 (163.5)


조회 0회댓글 0개

한국 7년 무사고 운영

엄격한 SSL 암호화 해외서버

Subscribe to Get My Newsletter

4-GLC-B-W-inverted-PNG-e1524336006973.pn
bbin footer-logo.png

© 2023 by Esball. Proudly created with kresball.com